폴라리스 랩소디를 다 읽고...



읽다가 자꾸 중도하차 하는 바람에 여태껏 끌고 있던 소설인데 이제 다 봤네요.

재미없진 않은데 내용이 좀 어려워서 이해가 힘들더군요.

초반만 집중해서 보고 나머지는 거의 다 반은 읽고 반은 넘겨버렸음;;

그러다 결말에서 '엥? 이게 끝이야??' 해버렸죠.

지금 인터넷 돌아다니면서 리뷰 탐독중인데 역시 아는만큼 보인다고 제가 생각하지 못했던 부분이 많은듯요ㅋ

가장 기억에 남는건 바라미가 나오는 씬입니다. '으어어어, 오스발~ 널 먹어주겠어~~'




'Diar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크리스마스의 드립  (4) 2011.12.25
연애경험  (0) 2011.10.31
커피의 종류  (0) 2011.09.17
전략시뮬레이션  (0) 2011.03.31
폴라리스 랩소디를 다 읽고...  (0) 2010.10.20
사이케델리아를 보고 있습니다  (0) 2010.06.15

티스토리 툴바